2020-06-02 21:45 (화)
가천문화재단, 심청효행대상 제21회 수상자 선정
상태바
가천문화재단, 심청효행대상 제21회 수상자 선정
  • 김창호 기자
  • 승인 2019.12.02 1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목포 유선아(32, 캄보디아) 씨 ‘다문화효부상’ 수상
▲ 유선아

인당수에 몸을 던져 아버지의 눈을 뜨게 한 심청처럼 부모님께 성심을 다해 효를 실천하고 있는 효녀들이 선정되었다. 참된 효심으로 묵묵히 효(孝)를 다하는 ‘현대판 효녀 심청’ 들이다.

가천문화재단(이사장 윤성태)은 올해로 제21회를 맞는 심청효행대상에서 ‘심청효행상’ 부문 ▲대상으로 도지나(만21세, 수원여대3), ▲본상으로 임예슬(만18세, 동작고2), 채유정(만23세, 이화여대3)양이 선정됐다고 밝혔다.

또한 ▲특별상에는 유지혜(만21세, 중앙대2), 윤채영(만17세, 휘봉고2), 이현화(만16세, 제천제일고1), 서연진(만17세, 전북기계공고2), 최나연(만11세, 부산중현초5), 최민경(만16세, 신명여고1)양 등 6명을 확정했다.

한편 ‘다문화효부상’ 부문 ▲대상으로 김지현(만39세, 경북 성주, 베트남), ▲본상에 민하영(만41세, 경기 수원, 몽골), 유선아(만32세, 전남 목포, 캄보디아)씨가 선정됐다.

‘다문화도우미상’ 부문에서는 ▲대상에 자이언 국제다문화 대안학교, ▲본상에 사단법인 착한벗들, 수원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시상식은 12월 9일(월) 오후 3시 가천대학교 의과대학 통합강의실(인천시 남동구 구월동 소재)에서 열리며, 시상식에 앞서 수상자와 가족들은 12월 7일(토)부터 12월 9일(월)까지 공연관람, 주요명소 견학, 놀이공원 등 가천문화재단에서 준비한 뜻깊은 가족여행을 함께한다.

심청효행대상은 가천문화재단 설립자인 이길여 가천길재단 회장이 지난 1999년에 고전소설 ‘심청전’의 배경인 인천광역시 옹진군 백령면에 심청동상을 제작, 기증한 것을 계기로 제정되었다. 21회를 맞는 이번 대회의 수상자는 전국에서 응모한 후보자를 대상으로 서류심사와 현지 실사를 거친 후 학계·교육계·종교계·사회복지 관련 인사 등 10명으로 구성된 최종심의위원회를 통해 수상자를 확정했다.

/김창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