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16:56 (수)
백재욱 예비후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확산방지 범국민운동 제안
상태바
백재욱 예비후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 확산방지 범국민운동 제안
  • 정민국 기자
  • 승인 2020.02.22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재욱 예비후보.
백재욱 예비후보.

제21대 국회의원선거 영암군무안군신안군 백재욱 예비후보는 20일, 더불어민주당 전라남도당과 전라남도에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19 확산방지 범국민운동’을 도당 차원에서 적극 추진할 것을 제안했다.

아울러 대구시와 경상북도에 마스크와 세정제 등 구호물품도 준비해서 전남도민의 염려와 애정을 담아 전달할 것을 제안했다.

백재욱 예비후보는 이같은 제안에 대해 “대구에서 ‘코로나 19’ 수퍼전파자 발생 이후의 확진자 폭증은 명백한 대확산 초기 양상이다”며, “모든 국민이 국민예방수칙과 행동수칙을 숙지하도록 정치인들과 행정기관, 언론 등이 모두 협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구호물품을 전달하자는 것에 대해서도 “단순히 영호남 지역간 화합의 차원에서만 제안한 것이 아니라,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한 실질적인 범국민운동의 차원이다”고 부연했다.

백 예비후보는 이같은 운동을 벌이는 이유가 “추적되지 않은 한 사람의 감염자가 수퍼전파자로 되는 것을 막자는 것이다”며, “누구든 감염될 수 있고, 감염된 게 죄가 아니고 의심이 있을 경우, 그것을 부끄러워하지 않고 의료기관에 상담 전화를 먼저 하고 선별진료 받아야 한다는 절차에 대한 범국민적인 인식이 먼저다”고 설명했다.

한편 백재욱 예비후보는 “지금까지 정부의 선제적 대응은 국제사회의 칭찬을 받아 마땅한 최고의 대응이었다”며, “이제는 관에만 맡길 때가 아니고 국민들이 그 절박성을 공유하고 단결해서 대응해야 할 때다”고 강조했다.

/정민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