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18:51 (화)
목포기독병원, 국가건강검진 전 항목 ‘우수’ 등급 획득
상태바
목포기독병원, 국가건강검진 전 항목 ‘우수’ 등급 획득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3.15 18: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건복지부 평과결과 서남권 병원 중 유일
목포기독병원 전경.
목포기독병원 전경.

보건복지부 평과결과 서남권 병원 중 유일

목포기독병원이 보건복지부가 국가건강검진의 질 향상을 위해 2018년 10월부터 2019년 10월까지 실시한 3주기 병원급 건강검진기관 평가결과 서남권에서 유일하게 전 항목에서 ‘우수’ 등급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번 평가는 병원급 이상 1,515개소 검진기관을 대상으로 진행했으며 검진건수, 서면조사 및 방문조사 그리고 일반검진, 영유아검진, 구강검진, 위암, 대장암, 간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등 5대 암검진 등 8개 검진 유형으로 실시했다.

이번 평가 결과는 국민건강보험공단 누리집(https://hi.nhis.or.kr/ca/ggpca001/ggpca001_m02.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목포기독병원 오인균 대표원장은 “이번 국가건강검진기관 평가에서 우수 등급을 획득할 수 있었던 것은 체계적 진료 시스템과 더불어 지속적으로 검진 장비를 업그레이드 하는 등 본원 의료 서비스 질 향상을 위해 노력한 결과라고 생각한다”며 “지속적으로 국민건강과 지역 의료계 발전에 노력하면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목포기독병원은 최근 보건복지부와 대한병원협회에서 주관으로 코로나19 걱정없는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받아 감염병 예방에 선제적 대응을 하고 있다.

목포기독병원은 신종코로나 감염병 발생 초기인 지난달 1월 23일부터 지역 사회 감염 확산 방지와 감염 예방을 위해 24시간 비상 진료시스템을 가동하고 의심 환자가 병원을 방문할 경우 원내 진입을 차단하고 곧바로 선별 진료소에서 진료를 시작했다.

국민안심병원으로 지정받은 이후에는 호흡기 질환 환자에 대해 병원 방문부터 입원까지 진료 전 과정에서 다른 환자와 분리하여 코로나19 감염에 대한 국민들의 불안감을 줄이고, 병원내 감염 위혐으로부터 환자와 의료인을 보호하고 있어 안심하고 진료를 받을수 있게 했다.

목포기독병원은 최근 특수검진기관 기관평가에서도 최고등급인 S등급 획득, 산재보험 의료기관 평가에서도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되는등 각종 의료관련 질 평가에서 최고 등급에 성적을 거두며 지역 의료의 질 향상에 선도적 역할을 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