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23:48 (수)
영암군, 유관기관과 함께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실천
상태바
영암군, 유관기관과 함께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실천
  • 정민국 기자
  • 승인 2020.03.27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유관기관 긴급회의 사진.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유관기관 긴급회의 사진.

영암군은 25일 군청 낭산실에서 영암군 재난안전대책본부장(전동평 군수) 주재로 긴급회의를 열고 4월 5일까지 2주간 추진하는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 두기 강화’에 대해 유관기관 및 군민 참여를 강력히 호소했다.

이날 회의에서 군은 지난 21일 발표된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 방안에 따라 4월 5일까지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돌입해 종교시설, 실내체육시설, 유흥시설, PC방, 노래연습장, 학원 등 운영중단을 권고하고, 불가피하게 운영하는 경우 시설·업종별 준수사항을 지키도록 지속적으로 점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또한 회의에 참석한 9개기관·사회단체장(영암경찰서, 영암교육지원청, 영암소방서, 육군 제8539부대 5대대, 한국외식업중앙회 영암군지부, 영암군 기독교 연합회, 대불산단 경영자 협의회, 영암 소상공인 연합회, 영암군 학원 연합회)들은 영암군의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한 ‘강도 높은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에 공감하며 적극 동참할 것을 토론했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영암군은 아직 확진자가 없지만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기에 초심으로 돌아가 영암군의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강조했으며 이어 “유관기관에서 영암군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필요한 사항 요청 시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하며 영암군 기관·사회단체장님께서 군민 모두가 사회적 거리두기에 동참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정민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