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18:48 (목)
목포상공회의소,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 시동
상태바
목포상공회의소,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 시동
  • 정은찬 기자
  • 승인 2020.07.28 19: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상공회의소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추진위원회 회의.
목포상공회의소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추진위원회 회의.

전남 서남권 4개 시·군 지역민이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를 위해 머리를 맞댔다.

목포상공회의소(회장 이한철)는 28일 목포, 신안, 완도, 진도 지역의 추진 위원 19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추진위원회’ 회의를 개최했다. 추진위원은 섬, 문화·관광, 국제행사, 지역 발전 등에 전문적 식견을 가진 학계 전문가 및 기업인 등으로 구성됐다.

참석자들은 이번 회의를 통해 전라남도 및 4개 지역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지역에 공감대를 확산하는 방안 등을 논의했다.

목포상공회의소는 세계 섬 엑스포를 개최하여 서남권이 압도적으로 많은 섬 자원을 접점으로 상생 발전하고, 섬 정책의 중심지로 거듭나야한다는 문제 인식을 갖고 지난해 9월 ‘2028 세계 섬 엑스포 유치추진준비위원회’를 구성했다.

이후 목포를 중심으로 신안, 완도, 진도로 확대해 서남권 지역민이 함께 참여하는 유치추진위원회를 구성하여 본격적인 유치 행보를 펼치고 있다.

목포상공회의소는 최근 전라남도에서 밝힌 섬 엑스포 개최 방침에 따라 중기적으로는 2028년 국제행사, 장기적으로는 2045년 BIE 인정박람회를 전남 서남권이 유치할 수 있도록 국내·국제 섬 학술대회를 정례화하고, 유치추진위원회를 전국 단위로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이한철 회장은 “전남 서남권은 한반도의 대표적인 섬 밀집 지역이다. 세계 섬 엑스포는 섬이라는 공통분모를 토대로 상생·발전하는 획기적 전기가 될 것이다”면서 “지역민, 나아가 전 국민과 세계를 대상으로 공감대를 확산해가겠다”고 밝혔다.

/정은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