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8 11:46 (토)
목포기독병원, 코로나19 음압, 양압실 갖춘 선별진료소 운영
상태바
목포기독병원, 코로나19 음압, 양압실 갖춘 선별진료소 운영
  • 정은서 기자
  • 승인 2020.08.24 18: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장기화 대비 진료에서 검체 채취까지 원스톱 가능”
목포기독병원 음압, 양압실 갖춘 선별진료소.
목포기독병원 음압, 양압실 갖춘 선별진료소.

“코로나 장기화 대비 진료에서 검체 채취까지 원스톱 가능”

목포기독병원이 코로나19 재확산속에 병원을 이용하는 내원객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환자와 의료진 모두가 안전하게 진료를 받을 수 있도록 이 지역 최초로 음압과 양압 시설 및 냉·난방시설을 동시에 갖춘 선별진료소 운영에 들어갔다.

현재 코로나19가 급속이 전역으로 퍼지면서 장기전에 대비해 의료진의 피로를 덜어주는 동시에 병원 내의 감염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위해 진료부터 검체 채취까지 음압·양압실을 갖추고 원스톱으로 진료가 가능하도록 새롭게 시스템을 갖췄다.

코로나19 검체 채취실은 각 실로 구성되어 3곳에서 검체를 할 수 있으며 검체 후 환자가 나간 즉시 소독액이 자동 분사되도록 설치되어 보다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할 수 있다.

음압·양압 시설은 질병관리본부의 지침에 따라 진료실은 기압 차이를 이용해 내부 공기를 밖으로 내보내는 양압실로, 검사실은 내부 공기가 외부로 빠져나가지 못하게 하는 음압실로 설계 되어 있으며, 진료소 밖에서 내부와 완벽히 차단된 투명 벽을 사이에 두고 직원과 환자 간 스피커를 통해 문진을 진행하고 있다.

호흡기 전문의인 오인균 대표원장은 “이번 새롭게 설치된 선별진료소와 국민안심병원의 시스템으로 환자와 직원 모두가 안전한 환경에서 진료를 받을 수 있으며, 지쳐있는 의료진과 직원들의 피로를 덜어주게 되었다”며 “지역 주민의 코로나19 감염병 차단을 위해 전 직원과 함께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은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