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15:18 (화)
추석 연휴기간 전남 서‧남해안 12만 명 여객선 이용
상태바
추석 연휴기간 전남 서‧남해안 12만 명 여객선 이용
  • 이태헌 기자
  • 승인 2020.10.05 16: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향방문 자제 영향으로 전년대비 여객 73% 수준으로 감소
추석 연휴기간 전남 서‧남해안 12만 명 여객선 이용.
추석 연휴기간 전남 서‧남해안 12만 명 여객선 이용.

고향방문 자제 영향으로 전년대비 여객 73% 수준으로 감소

추석 연휴기간(9월29일∼10월4일) 전남 서․남해안 지역의 귀성객 등 여객선 이용객은 12만 명, 차량은 36천 대로 전년 같은 기간 대비 여객은 73%, 차량은 88% 수준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주요 항로별로 목포지역은 전년대비 목포-제주 1만 명(33%↓), 목포-하의·신의 1만 명(32%↓), 진리-점암 1만 명(21%↓), 목포-홍도 7.5천명(31%↓),

완도지역에서는 땅끝-산양 16천 명(35%↓), 화흥포-소안 1만 명(33%↓), 완도-청산 8.4천 명(31%↓), 당목-일정 7천 명(37%↓)으로 감소하였다.

목포해수청은 “금년 추석 연휴기간 중에는 양호한 기상여건 속에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한 고향방문 자제 움직임과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 등으로 주요 기항지별로 큰 혼잡 없이 귀성객 수송이 순조롭게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태헌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