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5 17:50 (금)
임재수 목포해경서장, 화재 신속 진화 어민에 ‘감사장’ 직접 전달
상태바
임재수 목포해경서장, 화재 신속 진화 어민에 ‘감사장’ 직접 전달
  • 김창호 기자
  • 승인 2021.01.19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재수 목포해경서장, 화재 신속 진화 어민에 감사장 직접 전달.
임재수 목포해경서장, 화재 신속 진화 어민에 감사장 직접 전달.

목포해양경찰서(서장 임재수)는 지난 18일 진도군 쉬미항 내 정박 중인 화재선박에 신속한 진화로 인명 및 큰 재산손실을 막은 대훈201호 선원 노두영 씨(42세)와 쉬미 대행신고소장 김정효 씨(57세)에게 감사장을 수여했다.

해경에 따르면 쉬미 대행신고소장 김정효 씨는 정박 중인 양식장관리선 A호(5.51톤)에서 화재현장을 목격하고 곧바로 진도 파출소에 신고 및 인근에 상황을 전파하여 추가 피해를 방지했다.

또 대훈201호 선원 노두영 씨는 입항 중 화재현장을 발견하고 선내 보유한 소화기를 이용, 신속하게 진화하여 자칫 큰 사고로 이어 질 수 있었던 재산 피해를 사전에 막았다.

이날 임재수 서장은 진도파출소를 찾아 감사장을 전달한 후 “위험을 무릅쓰며 신속한 대처로 소중한 재산을 보호할 수 있었다”며, “다시한번 감사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임재수 서장은 진도 파출소 소속 경찰관의 긴급대응 등 노고를 격려했다.

한편, 목포해경은 선내 크레인과 연결된 배터리 부분에서 발화가 된 것으로 추정하고 A호의 선주와 선장을 상대로 자세한 사고 경위에 대해 조사할 예정이다.

/김창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