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4 21:48 (목)
김영록 전남지사, 수도권 상황실 ‘희망나눔도시락’ 전달
상태바
김영록 전남지사, 수도권 상황실 ‘희망나눔도시락’ 전달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1.21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민정성 담은 도시락…코로나 대응 노고 감사
김영록 전남지사, 수도권 코로나19 특별상황실 근무자 격려.
김영록 전남지사, 수도권 코로나19 특별상황실 근무자 격려.

도민정성 담은 도시락…코로나 대응 노고 감사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21일 수도권에 소재한 2곳의 코로나19 대응상황실을 찾아 희망나눔도시락을 전달하고 근무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김 지사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차단을 위해 24시간 운영 중인 국립중앙의료원에 설치된 수도권 공동상황실과 서울시청 수도권특별상황실을 찾아 ‘희망나눔도시락’ 200개를 전달했으며, 상황실 근무자들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이와 함께 김 지사는 정기현 국립중앙의료원장과 전라남도의 현안인 ‘국립의과대학 설립’ 및 ‘국가첨단의료복합단지 지정’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그동안 전라남도는 지난해 3월부터 4월까지 경북지역 의료진들에게 도내 15개 사회단체 회원들의 정성이 담긴 도시락을 매일 400여 개씩 총 1만2,980개(1억6천만 원 상당)를 전달했으며, 올해 두 차례에 걸쳐 질병관리청과 보건복지부에 친환경 특산물로 만든 희망도시락 400개와 해남 고구마빵 간식을 제공한바 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전국이 일일 생활권으로 수도권 코로나19 확산세를 막는 것이 전국 감염을 막는 지름길이다”며 “방역 최일선에서 코로나19와 사투를 벌이고 있는 수도권 공동상황실 직원들에게 깊이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