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8 17:59 (수)
순천시의회, 여·순사건 73주년 위령탑 참배
상태바
순천시의회, 여·순사건 73주년 위령탑 참배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10.27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시의회, 여·순사건 73주년 위령탑 참배.
순천시의회, 여·순사건 73주년 위령탑 참배.

순천시의회(의장 허유인)는 25일(월) 여순사건 73주년을 맞아 여순사건 위령탑을 참배했다.

당초 20일로 계획된 참배 일정은 지난 20일 진행된 제256회 임시회 본회의 일정으로 인해 연기됐다.

이날 참배에 참석한 허유인 의장을 비롯한 순천시 의원들은 팔마체육관에 위치한 여순사건 위령탑을 찾아 국가폭력에 희생된 여순사건 영령들을 추모하면서 다시는 이와 같은 불행한 사태가 일어나지 않기를 바라며 억울한 사람이 없는 순천시를 만들도록 노력해 나가겠다고 거듭 다짐했다.

이와 관련하여 허유인 의장은 “여순사건 특별법 발의 및 국회 통과를 위해 노력하신 소병철 국회의원님 이하 유족회, 시민단체 등 모든 시민들 덕분에 73년의 한을 풀고, 올해는 영령들에게 떳떳하게 참배 할 수 있어 기쁘다”면서 “이후에 희생자 조사를 비롯하여 진실규명 및 명예회복뿐만 아니라 조만간 배․보상을 위한 법안이 마련될 수 있도록 순천 시민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참배 소감을 밝혔다.

한편, ‘여순사건 특별법’은 지난해 7월 대표 발의한 소병철 국회의원을 비롯해 국회의원 152명이 공동 발의하여 어려움 끝에 결국 6월 29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해 20년 국회벽을 넘었으며, 2022년 1월 21일부터 시행할 예정이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