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17:42 (월)
광주광역시의회 환복위, “1년만에 또 상수도 청사 이전 계획…문제있어”
상태바
광주광역시의회 환복위, “1년만에 또 상수도 청사 이전 계획…문제있어”
  • 정은찬 기자
  • 승인 2021.11.19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 주먹구구식 행정 도마 위에
각화정수장 배수지 전환사업, 1회 추경에 편성, 3회 추경에 삭감…손바닥 뒤집기 식 예산편성 지적
광주광역시의회 환경복지위원회 회의.
광주광역시의회 환경복지위원회 회의.

광주광역시 상수도사업본부, 주먹구구식 행정 도마 위에
각화정수장 배수지 전환사업, 1회 추경에 편성, 3회 추경에 삭감…손바닥 뒤집기 식 예산편성 지적

광주시의회 환경복지위원회 상수도사업본부는 19일 제3회 추가경정예산안 심의 중 상수도본부 청사 이전 계획이 주먹구구식으로 세워지고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상수도사업본부는 본부청사를 삼성화재 건물로 임대하여 사용하다 2020년에 예비비 6억 원까지 들여 용연정수장 및 덕남정수장으로 청사를 이전했다.

그러나 상수도본부는 사무공간 협소 및 본부 이원화로 인한 업무추진 등에 애로가 있어 청사를 이전한지 1년도 되지 않아 구북광주우체국 자리로 청사 조성을 위한 예산 30억 원 편성을 요구했다.

또한 각화정수장 배수지 전환사업의 경우 금년 1회 추가경정예산 심의 시에 배수지 정비계획 방침에 따라 4억 원을 편성했음에도 불구하고, 금번 3회 추경에 사업비 3억9천만 원을 삭감하여 손바닥 뒤집기 식으로 예산을 편성하고 있음이 드러나기도 했다.

환경복지위원회 위원들은 “청사마련을 위해서는 장기적이고 치밀한 계획을 세워야함에도 불구하고 즉흥적인 정책결정으로 예산과 조직의 행정력을 낭비하고 있다”며 “시민들에게 맑은 물 공급을 위한 청사 조성에는 동의 하지만, 앞으로 이러한 사례가 재발되는 일이 없도록 철저한 계획을 세워 진행해야한다” 고 지적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