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23:15 (수)
광양시, 전남 평생교육 활성화 평가서 ‘우수시’ 선정
상태바
광양시, 전남 평생교육 활성화 평가서 ‘우수시’ 선정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12.07 13: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관 표창․시상금 1천만 원 확보
평생학습 우수 동아리에 도지사 표창

기관 표창․시상금 1천만 원 확보
평생학습 우수 동아리에 도지사 표창

광양시는 전라남도 주관 2021년 평생교육 활성화 평가에서 전남 22개 시․군 중 ‘우수시’로 선정되어 기관 표창과 시상금 1천만 원을 확보했다.

전라남도는 평생교육 활성화 분위기 확산과 도민의 평생학습권 보장을 위해 올해 처음 도내 22개 시군과, 시군에서 활동하고 있는 평생학습 동아리에 대한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는 평생교육 운영 서류심사와 동아리 경연대회 언택트 영상으로 평가가 진행됐으며, 시군 업무추진 성과를 종합해 이뤄졌다.

평생교육 운영은 평생교육 예산, 집행률, 조직운영능력 등을 평가했고, 동아리 영상은 작품성, 독창성, 화합성 등을 심사해 선정했다.

시는 평생학습 활성화를 위해 성인문해교육, 우수 동아리 지원, 찾아가는 배달강좌, 공유플랫폼 운영, 장애인 평생학습시설 지원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추진했으며, 2006년 평생학습도시 지정에 이어 지난 5월 평생학습도시로 재지정됐다.

특히, 이번 평가에서는 평생교육 예산 증가를 위한 노력과 예산집행률에 대해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평생학습 동아리 부문에서는 코로나19로 인해 동아리 소개, 연습 과정, 공연 등 온택트 동아리 경연대회를 실시해, ‘두들소리’와 ‘동행’이 우수 동아리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두들소리’는 사물놀이 봉사동아리로서 노인회관 등을 찾아가 공연 봉사활동을 활발히 추진하고 있으며, ‘동행’은 치매 예방 학습동아리로 재능기부 활동을 열심히 하고 있다.

선정된 우수 동아리는 도지사 표창과 더불어 2022년 전남평생학습박람회 축하공연과 (재)전남인재평생교육진흥원 유튜브 게시 등 인센티브를 받을 예정이다.

류현철 교육보육과장은 “100세 시대에 평생교육이 중요시되고 있다”며, “시민 모두가 원하는 학습을 어디서나 받을 수 있도록 시 특성에 맞는 다양한 프로그램의 발굴·육성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어 “한 해 동안 열심히 학습해 성과를 이룬 동아리에도 축하인사를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는 2022년 제3회 전라남도평생학습박람회를 유치해 내년 10월이나 11월쯤 1박 2일로 개최할 예정이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