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2 18:46 (목)
박문옥 전남도의원, 자연재해 극복을 위한 상황별 대응책 주문
상태바
박문옥 전남도의원, 자연재해 극복을 위한 상황별 대응책 주문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2.07.21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추경예산만 의존 잘못…재난 대응 예비비 선제적 활용 요구
박문옥 전남도의원.
박문옥 전남도의원.

추경예산만 의존 잘못…재난 대응 예비비 선제적 활용 요구

전남도의회 안전건설소방위원회 박문옥 의원(더불어민주당 목포3)은 19일 제364회 임시회 도민안전실 소관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서 자연재해 대응을 위한 상황별 매뉴얼을 재정비하고 재난에 적극 대응할 것을 집행부에 요구했다.

박문옥 의원은 “최근 유래없는 가뭄으로 하천 준설을 위한 최적기가 왔음에도 불구하고 10억 원의 추경예산에만 의존하려는 것은 잘못이다”고 지적하면서 “재난재해목적 예비비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선제적 재해예방에 나서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예비비를 적극 활용하여 선제적 대응에 나서는 한편 상황별 매뉴얼을 재정비하여 재난에 총력을 다해 대비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실제 많은 지자체에서는 가뭄 시기에 예비비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여 소하천 퇴적토 준설에 나서고 있으며, 유수량이 적은 갈수기에는 평상시보다 80%의 예산을 절약하여 효율적으로 준설사업을 진행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남도 지방하천 퇴적토 준설사업은 226개소(225억 원)와 풀베기·잡목제거 76개소(18억 원)으로 점진적으로 예산을 확보해서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