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2 21:43 (토)
목포시의회,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상태바
목포시의회,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안 채택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3.03.28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백동규 목포시의원.
백동규 목포시의원.

목포시의회 제381회 임시회 4차 본회의에서 백동규 의원이 대표 발의한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안을 채택하였다. 이에 대해 윤석열 정부에 대한 비판과 일본정부에 대한 배상 요구가 제기되고 있다.

결의안은 강제징용 피해자가 대한민국의 국민이며, 우리 국민이 받은 피해에 대해 일본에 정당한 배상을 요구하는 것만 해도 부족하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이번 외교 참사의 책임을 엄히 물어 외교부 장관의 해임을 요구하였다.

결의안은 일본정부의 직접적이고 진정성 있는 사과와 전범기업의 직접 배상이 필요하다는 핵심적인 내용을 담고 있다. 이는 세상을 평화롭게 유지하는 공정한 도리이며, 죄를 지었으면 뉘우치며 사과하고 그에 상응하는 대가를 치르는 것이 바람직하다는 것을 강조하고 있다.

이에 대해 목포시의회 의원들은 “윤석열 정부가 대한민국 국민을 외면하고 미래를 논하지 말라”며, “강제징용 피해자와 국민에게 사과하고 굴욕적인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해법을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