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2 23:25 (월)
김원이 의원, 제22대 국회 상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 내정
상태바
김원이 의원, 제22대 국회 상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 내정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4.05.31 00: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신안 해상풍력사업, RE100 국가그린산단 조성 등 현안 해결 및 공약 이행 탄력 기대
김원이 의원, 제22대 국회 상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 내정.
김원이 의원, 제22대 국회 상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간사 내정.

전남 신안 해상풍력사업, RE100 국가그린산단 조성 등 현안 해결 및 공약 이행 탄력 기대

김원이 의원 “22대 국회 첫 산자위 간사, 대한민국 민생 챙기고 목포 발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전남 목포시) 30일 오후에 열린 더불어민주당 첫 의원총회에서 제22대 국회 상반기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이하 '산자위') 간사로 내정됐다. 전남·광주 국회의원 중 간사는 김 의원이 유일하다.

국회 산자위는 산업통상자원부와 중소벤처기업부, 특허청, 한국전력공사 등 총 61개 소관기관으로, 대한민국의 산업발전과 탄소중립 실현 및 안정적인 에너지공급을 비롯해 중소기업·소상공인 지원, 벤처·스타트업 육성 등의 관련 정책을 뒷받침하는 상임위원회이다.

특히, 간사직은 해당 상임위에서 더불어민주당을 대표해 법안, 예산심사 및 처리를 비롯해 의사 일정과 쟁점 사항을 조율하는 상임위 핵심 보직이다.

김 의원의 국회 산자위 간사 내정으로 '전남 신안 해상풍력', '목포신항 배후단지 조성' 등 전라남도 및 목포 지역 굵직한 현안 해결과 ‘한국형 원스톱샵법 재발의', 'RE100 전용 국가 그린산단 조성' 등 22대 총선 공약 이행에 탄력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김원이 의원은 "산자위는 윤석열 정부의 에너지 산업 및 중소상공인 정책 실책을 바로잡아야 하는 주요 상임위로, 간사로서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며, "22대 국회 첫 산자위 간사로서 대한민국 민생을 챙기고 목포의 발전을 위한 의정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김 의원은 21대 국회에서 더불어민주당 탄소중립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풍력발전보급촉진특별법(한국형 원스톱샵법)‘을 발의한 바 있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