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5 01:14 (화)
여수경찰, 신변비관 자살시도 여성 신속 구조
상태바
여수경찰, 신변비관 자살시도 여성 신속 구조
  • 김창호 기자
  • 승인 2024.06.11 11: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감대 형성을 통한 설득과 대화로 신변비관 자살기도자 만류

공감대 형성을 통한 설득과 대화로 신변비관 자살기도자 만류

여수경찰서(서장 박규석)는 지난 9일(일) 23시 58분경 전남 여수시 율촌면 송도 도선대기소 앞 바다에 빠져 허우적 거리는 자살기도자를 신속히 구조했다고 밝혔다.

여수경찰서는 “지체장애 60대 아내에게 신변을 비관하며 자살암시 문자를 받았다”는 112신고를 접수하고 여수시 율촌면 율촌공단 앞 바다를 중심으로 자살기도자를 찾기위해 수색 중 송도 도선대기소 앞 바다에 빠진 여성을 발견하고 구조를 거부하며 수심 깊은 곳으로 이동하는 자살기도자를 대화를 통해 즉시 제지하고 구명환을 이용하여 안전히 구조하여 119에 인계 후 병원 후송조치하였다.

박규석 여수경찰서장은 “지리적 특성을 잘 알고있는 현장 경찰관의 신속하고 현명한 대처로 소중한 생명을 구할 수 있었다며 구조 경찰관의 노고를 치하하며 앞으로도 여수경찰은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책임지는 시민의 경찰관으로써 소임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창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