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6 18:08 (금)
<동네방네>무안 현경면, 익명의 ‘산타’ 훈훈한 선행 화제
상태바
<동네방네>무안 현경면, 익명의 ‘산타’ 훈훈한 선행 화제
  • 정주 기자
  • 승인 2012.12.28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남타임즈=정주기자]익명의 봉사자가 무안군 현경면 내 어려운 이웃들을 위해 연탄과 기름을 기부한 사실이 전해져 화제가 되고 있다.

무안군에 따르면 지난 26일 자신의 이름을 밝히지 말아달라는 부탁과 함께 100만 원을 현경면에 기부한 봉사자는 자신의 기부금이 현경면의 어려운 이웃을 위해 잘 쓰이길 바란다는 말과 함께 홀연히 자취를 감췄다.

현경면 관계자는 겨울철 난방비·생계비 문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경제적 소외계층을 돕는 데에 쓰이기를 바란다는 기부자의 뜻에 따라, 이 기부금은 절동마을 김재모씨와 신정마을 박동규씨에게 각각 연탄 500여장과 300ℓ가량의 보일러 기름으로 전해졌다.

영하 10도 안팎을 맴도는 극한의 추위에서 형편이 어려워 난방을 제대로 할 수 없었던 주민들에게 이 봉사자의 따뜻한 마음은 큰 힘이 되고 있다.

<밝은 지역사회를 열어가는 목포타임즈/호남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