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5 15:35 (일)
홍도 근해상 기관 고장 표류선박, 승선원 13명 전원 구조
상태바
홍도 근해상 기관 고장 표류선박, 승선원 13명 전원 구조
  • 박진성 기자
  • 승인 2013.04.09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목포해경, 태풍급 풍랑주의보 발효상태 기관고장 표류 선박, 안전지대 예인

[호남타임즈=박진성기자] 지난 주말인 6일 전남 신안군 홍도 북서 약 48km 인근 해상에서 13명이 승선한 29톤급 어선이 기관고장으로 표류중인 것을 해경이 구조했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문홍)에 따르면 5일 오후 5시 40분 경 전남 신안군 홍도 인근 해상에서 29톤급 전남 영광군 법성선적 근해유자망 어선 A호 선장 서모(남) 씨가 기관고장으로 표류중이라며 구조 요청했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인근 1500톤급 경비함정을 급파하여 오후 10시 20분경 선장 서씨 등 승선원 13명 전원을 구조하여, 태풍급 풍랑주의보가 발효된 상태에서 6일 오전 8시 사고 선박을 신안군 흑산면 대흑산도항으로 예인했다.

A호는 항해 중 과열로 주기관이 고장나 예인선 등을 동원하려 하였으나 기상악화 등의 사유로 불가하여 해경에 도움을 청했다.

한편 목포해경은 올해 들어 총 13척의 기관고장 선박을 구조했다.

<밝은 지역사회를 열어가는 목포타임즈/호남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