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7 18:00 (목)
영암군 장내 기생충 퇴치사업 시행
상태바
영암군 장내 기생충 퇴치사업 시행
  • 정민국 기자
  • 승인 2017.03.06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흡충(간디스토마)은 담관암의 중요한 원인

▲ 영암군 장내 기생충 퇴치사업 시행
영암군(군수 전동평)은 기생충 감염의 조기발견으로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기생충 감염 위험지역 주민 1,000명을 대상으로 3월부터 12월까지 기생충 감염 무료검사 및 양성자 사후관리를 시행한다.

영암군은 영산강 하류권역에 속해 있어 민물고기 생식 기회가 많아 감염률이 높기 때문에 민물고기 생식을 즐겨 먹는 주민과 강 유역에 거주하는 주민 등 2016년 기생충 검사 양성 주민 대상으로 읍․면보건지소, 보건진료소에서 3월 20일부터 21까지 집중적으로 검사를 실시한다.

장내 기생충 퇴치사업은 간흡충 등 기생충 감염의 예방, 진단, 치료를 통해 기생충을 퇴치하는 사업으로 참여자에게 사업 참여 설명문 및 동의서와 설문조사서를 작성하여 희망자에 한해 검사를 실시하고 검사방법은 참여 대상자의 대변검체(밤알 크기)로 장내 기생충 11종 대변검사를 실시하며, 검사결과 양성자 약물치료와 투약 4개월후 2차검사 결과 양성자 투약관리 등 재감염 예방과 사후관리에 최선을 다하고 검사수수료와 양성자 치료는 무료로 진행된다.

또한 영암군보건소는 기생충 감염 사전 예방을 위해 주민들에게 구충제를 구입하여 제공하고 홍보물 및 리플렛을 제작 배부하는 등 간흡충 감염 예방관리 교육을 실시한다.

간흡충증(간디스토마)은 민물고기를 날 것으로 먹거나 물고기를 다룬 식기류를 청결하게 사용하지 않아 기생충이 간 또는 담관에서 살면서 일으키는 질병으로 대부분 무증상이지만 급성 감염시 상복통, 발열과 만성 감염시 상복부 거북감, 통증, 설사, 소화불량, 황달, 간기능 저하가 있고 합병증은 담석, 담관염, 담관암, 간암을 유발시키는 질환이다.

군 관계자는 조리전후 손을 깨끗이 씻고 민물고기는 반드시 익혀서 먹으며, 민물고기 다룬 주방기구는 끓는 물(100℃에서 30초)로 소독하는 등 생활예방수칙을 잘 준수하고 민물고기 생식 경험이 있거나 증상이 있을 경우 반드시 기생충 검사를 받아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강조했다.

/정민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