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10:27 (일)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교통통제 계획 확인하세요”
상태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개.폐회식 교통통제 계획 확인하세요”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8.02.07 2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관령IC교차로에서 횡계시내 방면 진입 차단
대관령IC교차로-기상대앞교차로 구간 일방통행 운영

▲ 평창동계올림픽 개․폐회식 당일(2.9, 2.25) 개․폐회식장 인근 일방통행 운영 등 교통통제 현황.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및 동계패럴림픽대회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는 7일 “평창동계올림픽 개․폐회식 당일(2.9, 2.25) 개․폐회식장 인근에 교통정체가 예상됨에 따라 차량 진입 차단, 일방통행 운영 등 교통통제가 실시된다”고 밝혔다.

개․폐회식 당일 ‘대관령IC교차로에서 횡계시내 방면의 지방도 456호선이 차단’된다.

(자가용 이용 관중) 관중이 이용하는 자가용은 횡계시내 진입이 전면 차단되며, 대관령IC교차로에서 직진(TG 진입 기준)하여 대관령환승주차장으로 이동 및 주차 후 조직위 무료셔틀버스로 개․폐회식장까지 이동하여야 한다.

(주민, 대중교통 등) 주민, 시외․고속버스, 택시 등은 대관령IC교차로에서 직진(TG 진입 기준) 후 기상대앞교차로에서 지방도 456호선으로 우회하여 횡계시내로 접근하여야 한다.

또한 ‘대관령IC교차로-기상대앞교차로 구간’은 ‘일방통행’으로 운영하게 된다.

오전 11시부터 20시까지는 기상대앞교차로 방면으로, 20시 이후부터는 대관령IC교차로 방면으로 일방통행 운영하며, 차량 소통 상황에 따라 탄력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자가용 이용 관중은 내비게이션에서 대관령환승주차장으로 목적지 설정 시 교통통제를 반영하여 안내하므로, 출발 전 내비게이션 업데이트를 한다면 이동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강희업 수송교통국장은 “교통통제에 따라 다소 불편이 있을 수 있지만, 성공적 올림픽 개최를 위하여 개최도시에서 실시되는 교통통제에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