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25 17:57 (금)
군산시, 한국GM 군산공장 근로자 및 가족 심리지원‘총력’
상태바
군산시, 한국GM 군산공장 근로자 및 가족 심리지원‘총력’
  • 정진영 기자
  • 승인 2018.04.30 14: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리지원관련 정신의료기관 5곳과 협약 체결
▲ 군산시

군산시 보건소는 30일 한국GM 군산공장 근로자와 가족들의 심리지원을 체계적으로 추진하고, 검사비용에 대한 경제적 부담을 경감시키기 위해 정신의료기관과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GM군산공장 근로자 및 가족들이 ▲전라북도 군산의료원 ▲개정정신건강의학과의원 ▲나눔정신건강의학과의원 ▲밝은마음정신건강의학과의원 ▲휴정신건강의학과의원 총 5개소 정신의료기관에서 심리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됐다.

한국GM 군산공장 관련 근로자와 가족을 대상으로 전수조사를 완료한 이후 전문상담사의 가정방문을 통한 심층면담 결과 위험군으로 선정된 사람에 한해, 정신건강관련 확진을 위한 진단검사비용을 개인당 1회 최대 30만원 지원하며, 정신의료기관 입원 및 외래 치료 진료(상담)비용은 개인당 월 최대 10만원까지 지원한다.

전형태 보건소장은 “한국GM 군산공장 근로자 및 가족의 심리치료와 적절한 임상관리를 통해 심신이 지친 지역주민들의 정신건강을 증진시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