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13 17:21 (목)
영광군, 올바른 볍씨소독과 세심한 육묘관리 강조
상태바
영광군, 올바른 볍씨소독과 세심한 육묘관리 강조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4.20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군, 올바른 볍씨소독과 세심한 육묘관리 강조.
영광군, 올바른 볍씨소독과 세심한 육묘관리 강조.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아 올바른 볍씨소독과 세심한 육묘관리로 병해충 사전 예방에 나설 것을 강조했다.

볍씨소독방법에는 친환경재배 시 활용하는 온탕소독법과 일반재배 시 활용하는 약제침지 소독법이 주로 쓰이고 있는데, 온탕소독법은 벼 종자를 10kg씩 망에 담아 60℃의 물에 10분간 담근 후 냉수에 식혀 30℃물에 2일정도 담궈 소독하며 일반 약제소독법은 30℃ 물에 적용약제를 희석배수에 맞춰 섞은 후 종자를 2일간 담궈 소독 및 싹틔우기를 실시하면 된다.

아울러 못자리 설치 후에는 과습 하거나 마르지 않도록 세심한 물 관리와 입고병이나 뜸묘 방지를 위해 주야간 기온차이를 줄여주는 것이 중요하다.

영광군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올바른 방법으로 종자소독을 실시하고, 최근 갑작스런 저온현상이 몇차례 발생하고 있기 때문에 못자리 보온에 더욱 신경을 쓰는 등 육묘관리를 세심히 해 주시길 바란다”며 강조했다.

기타 문의사항은 농업기술센터 작물환경팀(☎350-5579)로 문의하면 된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