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7-23 18:01 (금)
광주시광역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 2차 회의 개최…방향성 등 논의
상태바
광주시광역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 2차 회의 개최…방향성 등 논의
  • 정은찬 기자
  • 승인 2021.06.04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광역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 2차 회의 개최…방향성 등 논의.
광주시광역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 2차 회의 개최…방향성 등 논의.

광주광역시의료원 설립이 속도를 내고 있다.

광주광역시는 4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광주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 2차 회의를 개최했다.

광주시의료원 설립추진위원회는 지난 4월 시민단체대표, 시의회, 전문가 등 15명으로 구성됐으며, 1차 회의에서 전문가 등이 참여한 소위원회 구성을 권고한 바 있다.

- 설립추진위원회 : 15명(시민단체대표 3, 시의회 3, 공무원 3, 각계 전문가 6)

- 소위윈회 : 8명(중증외상, 응급, 신경, 순환기 등 의료전문가)

이에 따라 5월 중증외상, 응급, 신경, 순환기 등 의료전문가 8명으로 구성된 소위원회가 출범했으며, 회의를 통해 광주시의료원의 적정병상수 및 필수 진료과목 등의 의견을 제시한 바 있다.

이날 회의에서는 설립타당성 조사용역 진행사항 보고, 소위원회에서 제시한 의견, 광주시의료원의 입지 및 건축, 기능 및 역할, 방향성 등이 논의됐다.

광주시는 회의 결과를 현재 시행하고 있는 타당성 용역에 반영하는 한편 시민 의견을 반영해 광주시의료원 설립을 추진한다.

더불어 설립추진위원회와 함께 정부 예타 면제 및 국비 확보 등을 위해 적극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행정부시장을 중심으로 보건복지부 보건의료정책실장, 공공보건정책관 등과 잇따라 면담하며 광주의료원 설립의 당위성 등을 설명해왔다.

이 같은 노력으로 지난 2일 발표된 정부의 ‘제2차 공공보건의료 기본계획안’에 ‘지방의료원이 없는 시·도 및 추가 설립 추진지역 적극 지원’, ‘공공병원의 신속한 확충을 위해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추진’, ‘지역 균형 및 공공성 강화 방향으로 제도 개선’ 등 광주시의료원과 관련된 내용이 반영되는 성과를 거뒀다.

김종효 시 행정부시장은 “광주의료원 설립을 통해 보다 발전된 공공보건의료 체계 속에서 재난상황이나 대규모 감염병 대응 역량을 키우겠다”며 “지역민의 건강관리와 진료 연계성을 확립하는 등 시민의 귀중한 생명과 건강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정은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