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17:56 (수)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희망편의점’ 주말 숲 체험 프로그램 실시
상태바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희망편의점’ 주말 숲 체험 프로그램 실시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09.27 17: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복지시설 학생 지원 ‘숲, 그 품에서 오감을 느끼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희망편의점’ 주말 숲 체험 프로그램 실시.
광주서부교육지원청, ‘희망편의점’ 주말 숲 체험 프로그램 실시.

아동복지시설 학생 지원 ‘숲, 그 품에서 오감을 느끼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이 광주남부경찰서와 함께 ‘희망편의점’ 사업의 일환으로 25일과 26일 이틀 동안 아동복지시설 학생 대상 숲 체험 프로그램 ‘숲, 그 품에서 오감을 느끼다’를 실시했다.

27일 광주서부교육지원청에 따르면 이번 숲 체험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외부활동이 어려운 아동복지시설 아이들에게 자연과 어우러지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추진됐다. ‘국립장성숲체원’에서 진행된 이번 숲 체험은 ‘희망편의점’ 주말 체험 프로그램으로 운영됐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은 ‘희망편의점’ 주말 체험 프로그램으로 6월 두 차례 ‘무등산 트래킹 체험’을 실시한 바 있다. ‘희망편의점’은 아동복지시설에서 지내는 학생들의 소외감·우울감 극복, 시설 퇴소 이후 자립 역량 강화를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아이들은 이번 숲 체험을 통해 생태감수성을 함양할 수 있었고, 더 밝고 건강하게 생활하는 계기를 마련할 수 있었다. 또 숲에서 찍은 사진을 액자로 만들어 보며 기억에 남을 소중한 추억도 함께 쌓을 수 있었다.

한편 ‘국립장성숲체원’은 이번 주말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하지 못한 아이들을 위해 오는 10월9일 아동복지시설로 찾아가는 숲 체험을 실시할 예정이다.

숲 체험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학생은 “오감을 이용해 숲을 체험한 이번 프로그램은 자연을 온몸으로 느끼며 여유로움을 가질 수 있었던 뜻 깊은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광주서부교육지원청 박주정 교육장은 “이번 숲 체험 행사가 코로나19로 지쳐있는 학생들의 우울감과 불안감을 덜고 정서적 발달에 긍정적 영향을 줘 심리적 안정을 찾는 데 도움이 됐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광주서부교육지원청은 아동복지시설 아이들이 꿈과 희망을 키울 수 있도록 따뜻한 사랑과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