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30 19:38 (금)
목포시-보현정사 ‘희망복지 지원사업 협약’ 체결
상태바
목포시-보현정사 ‘희망복지 지원사업 협약’ 체결
  • 이윤정 기자
  • 승인 2012.07.04 18: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복지서비스 급할 때 언제든지 SOS, 적극 지원 협약

▲ 목포시와 한국불교 법륜종 보현정사가 희망복지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복지수요자 서비스 제공에 적극 대처하기로 했다.
[목포타임즈=이윤정기자]목포시와 한국불교 법륜종 보현정사가 금일(4일) 오전 11시 시청 상황실에서 ‘희망복지 지원사업 협약’을 체결하고 복지수요자 서비스 제공에 적극 대처하기로 했다.

이번 협약식은 시가 복지수요자를 발굴, 지원여부를 심사하여 보현정사(정각 나눔회)에 지원 요청하면 보현정사 측에서 수요자에게 직접 지원금을 지원한다는 내용이다.

시는 지원대상의 선정기준을 ▲저소득 가구로서 갑자기 주 소득자의 사망, 가출, 행방불명, 실직, 이혼 등으로 생활이 곤란한 가구 ▲중한 질병, 부상을 당한 경우 ▲재해・재난(화재) 등으로 거주지를 상실한 경우 ▲부양의무자의 부양기피・가족관계 단절로 생계 곤란한 가구 ▲기타 목포시 또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긴급지원대상에 포함되지 않는 가구로 긴급지원이 필요한 가구 등으로 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복지수요자가 동 주민센터 또는 시 복지정책과에 복지서비스를 지원 신청하면, 목포시의 심사과정을 거쳐 보현정사로부터 수술비・치료비 등의 의료비, 생계비, 재해재난 복구비, 주거비, 교육비 등 맞춤형 복지서비스를 지원받게 됐다.

보현정사 석정각 스님은 “연간 복지수혜 서비스 지원수, 지원금액 등에 대해서는 개의치 않는다”며 “도움이 필요한 손길이 있을 경우 언제든지 도움을 요청하면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표명했다.

시 최선희 복지정책과장은 “민․관 협력망 체계 구축을 통해 보다 많은 수요자가 수혜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고 다양한 복지욕구에 신속히 대처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보현정사는 1970년 설립되었고 법륜종 3, 4대 종정이신 석정각 스님이 주지스님이고 신도 수는 12,000여명으로, 노인장기요양시설인 푸른마을을 운영하는 등 목포지역 복지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하고 있다.
<밝은 지역사회를 열어가는 목포타임즈/호남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