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08 17:42 (월)
무안·완도·신안군체육회, 종합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 최종 선정
상태바
무안·완도·신안군체육회, 종합형 공공스포츠클럽 공모 최종 선정
  • 김창호 기자
  • 승인 2021.11.09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년간 최대 6억원 사업비 지원 수혜…전남, 전국 최다 종합형 19개 보유
완도스포츠클럽 테니스장.
완도스포츠클럽 테니스장.

5년간 최대 6억원 사업비 지원 수혜…전남, 전국 최다 종합형 19개 보유

무안군, 완도군, 신안군체육회가 2021년도 종합형 공공스포츠클럽 제3차 공모에서 최종 선정됐다.

전라남도체육회(회장 김재무)는 9일, 대한체육회로부터 2021년도 신규 종합형 공공스포츠클럽 제3차 공모에서 무안군(회장 박인배), 완도군(회장 유병욱), 신안군체육회(회장 김재원)가 최종 선정됐다.

공공스포츠클럽은 선진형 공공클럽 육성 및 학교-생활-엘리트체육의 연계 발전을 통한 스포츠 선순환 기틀 마련을 위한 시스템으로, 대한체육회 공모사업 중 시․도간 경쟁이 가장 치열한 사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이와 같이 19개의 종합형 스포츠클럽을 운영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한 전라남도체육회로서는 향후 생활-전문체육이 동반성장하는 전남체육 진흥의 초석을 더욱 공고히 다지게 됐다.

이번에 최종 선정된 3개 군은 인구 20만 미만인 중소도시형으로 무안군이 야구, 골프, 배드민턴 종목을, 완도군이 배드민턴, 탁구, 테니스, 신안군이 게이트볼, 그라운드골프, 배드민턴 등 각각 3개 종목을 신청해 향후 5년간 각각 최대 6억 원의 사업비를 지원받게 된다.

그리고 5년이 경과한 후에는 회비 및 기업 후원 등으로 자립을 추진하게 된다.

김재무 전남체육회장은 “올해 장성, 화순, 장흥군에 이어 이번 무안군, 완도군, 신안군의 종합형 공공스포츠클럽 최종 선정을 진심으로 축하한다”며 “공공스포츠클럽이 학교-생활-전문체육간 유기적 연계를 통해 지역 주민의 체육활동 참여를 제고하고 우수선수 양성, 은퇴선수와 체육지도자 일자리 제공 등 효율적 활용 등에 크게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전라남도체육회는 전국 124개 종합형 스포츠클럽 중 총 19개의 종합형 스포츠클럽(3개 이상 종목 운영)을 보유하게 됐다.

/김창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