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8 00:06 (화)
전남경찰청, 겨울철 보행자 사고 급증으로 안전에 유의해야
상태바
전남경찰청, 겨울철 보행자 사고 급증으로 안전에 유의해야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11.26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퇴근길 보행자 사고 집중 발생

출·퇴근길 보행자 사고 집중 발생

전남경찰청(청장 김재규), 전남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조만형)은 최근 출·퇴근길에 보행자 사고가 빈발하고 있어, 사고가 발생 하지 않도록 주의해 줄 것을 강조했다

24일 목포에서 오전 6시경 도로를 횡단하던 보행자를 충격하여 사망하는 사고가 있었고, 같은날 오후 6시경 영암에서도 도로를 횡단하던 보행자를 발견하지 못하고 충격하여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전남경찰청은 최근 3년간(2018년부터 2020년까지) 겨울철 보행자 사망사고를 시간대별로 분석한 결과 출근시간인 6~8시 사이와 퇴근시간인 18~20시 사이에 집중적으로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남경찰청 관계자는 “해가 짧아지는 기간에 출·퇴근 시간 차량과 보행자가 도로에 일시적으로 증가하며 발생하는 현상이다”고 설명하면서, “운전자는 시야 확보가 어려운 상황에서 안전운전이 더욱 필요한 만큼 출·퇴근 길에는 보행자 사고에 각별히 유의하여 운전을 해야한다”고 전했다.

이어, “보행자도 무단횡단을 하지 말고 도로를 건널 때는 차가 오는지 좌우를 확인하는 등 운전자와 보행자 모두 교통사고를 예방할 수 있도록 안전에 유의하여 줄 것”을 강조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