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23:15 (수)
여수시 개인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 지침 마련
상태바
여수시 개인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 지침 마련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1.12.0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인하수처리시설 부실시공 및 불량제품 유통 방지 등 설치 전부터 스타트

개인하수처리시설 부실시공 및 불량제품 유통 방지 등 설치 전부터 스타트

여수시(시장 권오봉)가 최근 전남 최초로 개인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 지침을 마련해 눈길을 끌고 있다.

여수시는 개인하수처리시설에 대해 오수처리에 적합한 설계·시공 세부 기준을 마련하고 준공 전 사전검사 실시 등 전반적인 시스템 관리를 강화해 수질환경 오염을 막는데 적극 나선다.

개인하수처리시설은 공공하수처리시설을 통해 하수를 처리하지 못하는 건물 등 시설에 의무적으로 설치하는 정화조, 오수처리시설로, 시는 불량제품 및 부실시공으로 인한 생활민원 발생을 미연에 방지코자 지침을 수립했다.

이번 지침에는 개인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업자의 적법한 시공 확인 및 실명제 도입, 콘크리트 구조 시공확대, 세부 시공기준 마련을 통해 효율을 향상시키고, 준공 전 사전검사 및 임시전기 사용 방지 등을 통해 시공 및 관리감독을 강화하는 내용이 담겼다.

시는 개인하수처리시설 설치 전 제품의 적합여부를 검사하는 사전검사를 실시하는데 있어 부적격 시공업자의 시공이나 등록증 대여를 막고, 설계‧시공업자의 적법한 시공을 관리‧감독해 수질환경 오염을 사전에 방지할 계획이다.

또한 부적격 시공업자가 개인하수처리시설을 설치하다 적발시 건축주 및 실제 시공업자 등을 행정처분 및 사법 조치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시공지침 마련으로 개인하수처리시설 불량유통 및 부실시공으로 인한 각종 생활민원 발생을 막고, 하천 등 공공수역의 수질이 악화될 수 있는 상황을 미연에 방지함으로써 깨끗한 수질 보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여수시 개인하수처리시설 설계‧시공 지침은 시 홈페이지 공고란에 게재됐고, 30일 이후인 내년 1월 1일부터 시행될 예정이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