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22:12 (수)
무안군, 간암 고위험군 350명 대상 검사비 지원
상태바
무안군, 간암 고위험군 350명 대상 검사비 지원
  • 임경환 기자
  • 승인 2022.05.1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간암 주요원인 B·C형 간염 검사비(혈액검사) 지원
무안군, 간암 고위험군 350명 대상 검사비 지원.
무안군, 간암 고위험군 350명 대상 검사비 지원.

간암 주요원인 B·C형 간염 검사비(혈액검사) 지원

무안군은 40세 이상 지역주민 중 간암 고위험군 350명을 대상으로 암의 주요 원인인 B형·C형 간염 검사비(혈액검사)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B형·C형 간염 바이러스는 우리나라 간암 발생의 가장 대표적인 위험인자로 간염환자의 간염 인지율은 B형 간염 보균자의 48%, C형 간염 항체 보균자의 28%로 낮게 나타나 자가인지와 조기발견, 조기치료가 무엇보다도 중요하다.

대상자는 B형·C형 간염 고위험군으로 전년도에 B형·C형 간염검사를 받지 않은 자이며, 국민건강보험에서 실시하는 간암검진 대상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검진기관은 보건소와 협약한 의료기관 4개소로 무안병원, 남악하나내과 의원, 류내과의원, 망운가정의학과의원이다.

검사 결과 유소견자는 2차 정밀검사와 전문의사의 진료를 연계하고, B형 간염 항체 미형성자에게는 예방접종 상담 등 1:1 맞춤형 보건의료서비스가 제공된다.

안진화 건강증진과장은 “간암 고위험군에 속하는 군민들은 적극적으로 검사를 받으시길 바란다”며 “간암 조기발견으로 군민들이 건강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홍보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임경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