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5 10:27 (일)
전라남도의회,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 발표
상태바
전라남도의회,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 발표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2.07.29 15: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업인의 생업과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요구”
전라남도의회,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 발표.
전라남도의회,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 발표.

“어업인의 생업과 국민 건강을 위협하는 일본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요구”

전라남도의회는 29일 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일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방류계획 철회 촉구 성명’을 발표했다.

일본정부에서 22일 결정된 후쿠시마 원자력발전소 오염수의 해양방류계획 정식 인가에 따른 도의회 차원의 반발에서 이루어졌다.

일본에서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가 방출 된다면 약 137만 톤의 방사선 오염수가 최대 30여 년에 걸쳐 바다로 배출되게 되며, 늦어도 1년 빠르면 7개월 안에 해류를 타고 우리나라 전 해역에 오염수가 유입되어 우리 식탁을 위협하게 된다.

성명 발표를 주도한 신의준 농수산위원장(더불어민주당·완도2)은 “전남은 전국 수산물 생산의 58%를 차지하는 지역으로 원전 오염수 해양 방출 시 수산업 전체가 치명적인 타격을 받게 될 것이다”며 “인근국가 동의 없는 원전 오염수 방류 계획을 즉각 철회해야 한다”고 일본 정부에 강력히 요구했다.

또한 정부에는 ‘일본의 해양방출 이행 시 일본산 수산물 전면 수입금지 등 대일본 강경 대책 마련’ 등을 촉구했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