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23:15 (수)
영암군 보건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활동 총력
상태바
영암군 보건소,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활동 총력
  • 김조은 기자
  • 승인 2017.05.12 13: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암군 보건소(소장 장경자)는 최근 전남 및 제주지역에서 올해 첫 SFTS(중증열성혈소판감소증후군)환자가 발생함에 따라 군민 건강보호 차원에서 진드기 매개 감염병 예방 수칙 홍보에 총력을 다 하고 있다.

SFTS는 바이러스를 보유한 참진드기(주로 작은 소피참진드기)에 물린 후 발생하며, 주 증상으로는 야외 활동 후 2주 이내에 38℃이상의 고열, 소화기증상(구토, 설사), 혈소판 감소 등의 나타나는 질환으로 현재까지 예방백신이 없는 관계로 철저히 예방 수칙을 지키는 것만이 건강을 지킬 수 있다고 밝혔다.

예방수칙으로는 풀밭, 잡초제거 등 작업 전 반드시 토시·장갑·양말·장화 착용하기, 작업 중 풀밭에 앉아서 용변 금지, 귀가 즉시 작업복 세탁 및 목욕할 것을 강조하고 있다.

한편 영암군보건소는 진드기에 노출 될 위험이 높은 농가 주민들에게 경로당을 순회하면서 사전 예방 교육과 함께 팔토시, 진드기 기피제를 배부하고 있으며, 등산객과 야외활동이 잦은 지역주민들의 진드기 노출을 최소화하기 위해 월출산 등산로 입구와 전에 발생이 있는 지역 마을회관 등에 야외활동 전 손쉽게 진드기 기피제를 사용할 수 있도록 액체 유해해충 기피제함을 설치 운영하고 있다.

/김조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