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6 17:56 (수)
진도군 보건소, 암 의료비 지원 사업 적극 홍보
상태바
진도군 보건소, 암 의료비 지원 사업 적극 홍보
  • 정은찬 기자
  • 승인 2017.06.12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진도군보건소가 지역사회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다하기 위해 국가암 검진과 암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나섰다. <사진제공=진도군>
진도군보건소가 지역사회의 건강지킴이 역할을 다하기 위해 국가암 검진과 암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나섰다.

12일 진도군에 따르면 보건소는 우리나라 사망원인 1위인 암을 조기발견해 치료율을 높이고 암으로 인한 사망률과 의료비 부담을 낮추기 위해 국가암 검진과 암환자 의료비 지원사업을 펼친다고 밝혔다.

올해 무료 국가 암검진 대상자는 홀수년도 출생자로서 의료급여수급권자와 건강보험료 하위 50%대상자 중 ▲위암과 간암, 유방암은 만 40세이상 ▲대장암은 만 50세이상(홀수년도 상관없이 누구나 해당) ▲자궁경부암은 만 20세이상이 해당된다.

대상자는 진도한국병원을 비롯 암 검진기관으로 지정받은 의료기관이면 전국 어디서나 검진을 받을 수 있다.

또한 무료 국가암 검진을 통해 5대암(위‧대장‧간‧유방‧자궁경부암)으로 확진된 경우 건강보험가입자(건강보험료 직장 8만9천 원이하, 지역 9만 원이하)는 일부를 보건소에서 지원받을 수 있다.

폐암은 등록신청월 기준 최근 3개월 동안 건강보험료 부과액 평균 금액이직장 8만9천 원 이하, 지역 9만 원 이하이면 지원 가능하다.

의료수급권자의 경우 선정기준 없이 모든 암종에 대한 지원을 받을 수 있으며, 연속해서 최대3년까지 본인 일부부담금 120만 원, 비급여본인부담금 100만 원이 한도다.

만 18세미만 소아암의 경우 소득 및 재산기준에 적합하면 모든 암종에 대해 지원가능하다. 지원기간은 최대 만18세까지 납부한 의료비 중 2천만 원이며, 백혈병, 조혈모세포이식은 3천만 원까지 지원된다.

진도군 보건소 관계자는 “암 예방과 조기치료를 위해서는 암 검진을 미루지 말고, 남이 피우는 담배연기도 피하기, 채소와 과일을 충분히 먹기, 한 잔의 술도 피하기 등 생활 속 작은 실천에 적극 동참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정은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