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7 18:21 (금)
대학교수·학자 100인, 사람중심경제 우기종 예비후보 지지 선언
상태바
대학교수·학자 100인, 사람중심경제 우기종 예비후보 지지 선언
  • 정민국 기자
  • 승인 2020.02.25 17:15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구조 재편해 지역경제 회생, 목포 경제 도약 위해 적극 지지
대학교수, 학자 100인이 사람중심경제 우기종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대학교수, 학자 100인이 사람중심경제 우기종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산업구조 재편해 지역경제 회생, 목포 경제 도약 위해 적극 지지

대학교수·학자 100인이 24일 오전 우기종 예비후보 지지를 선언했다.

대학교수·학자 100인 대표 이보형 교수는 “현대사회가 빠르게 발전하는데 반해 목포는 인구의 지속적 감소, 급격한 고령화, 전남 최하위권의 경제지표, 부족한 일자리 등의 위험들이 전통적 공동체 해체와 사회적 기반의 붕괴를 촉진시키고 있다”고 언급했다.

이 교수는 이에 대해 “목포의 정치지도자들은 과거 불필요한 갈등과 분열을 통해 개인의 정치적 욕심을 채우느라 새로운 시대에 맞는 창조적 전략을 찾기 위한 생산적 논의를 하지 못했다”고 밝혔다.

또 “‘사람중심경제’를 통해 지속 가능한 성장을 실현할 경제정책전문가가 우리 곁에 필요한 시기다”며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지역의 산업구조를 재편하여 지역경제를 회생시키고, 목포의 경제를 도약시킬 비전과 정책을 제시하고 있는 국회의원 후보는 우기종 후보가 유일하다”고 강조했다.

이 교수는 이번 국회의원 선거가 “호남의 자립이라는 경제적 운명을 결정하는 선거”라며 “목포 역사상 첫 경제통 국회의원 예비후보 우기종을 지지한다”고 선언했다.

대학교수·학자 100인은 끝으로 “목포가 지속 가능한 도시, 포용적 복지 도시로 나아가는 첫걸음이 우기종 예비후보의 총선승리임을 확신한다”며 “우기종 예비후보의 정책공약들이 실현될 때까지 우기종 후보와 함께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을 천명한다”고 주장했다.

우기종 예비후보는 대학교수·학자 100인의 지지선언에 대해 “교수님과 학자들이 목포의 미래를 책임지고 있는 분들이다. 이분들과 함께 목포의 밝은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며 “살림살이 걱정, 일자리 걱정 없는 목포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정민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내참 2020-02-25 23:44:44
뻔뻔하시네요...권리당원 명부 유출해서 계속적인 문자에 사람좀 그만 괴롭히세요...문자좀 그만 보내시라고요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