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7 18:21 (금)
김원이 예비후보, 시민접촉 선거운동 전면중단, 코로나19 극복 동참
상태바
김원이 예비후보, 시민접촉 선거운동 전면중단, 코로나19 극복 동참
  • 정민국 기자
  • 승인 2020.02.25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재인 정부·민주당 방침 따라 코로나19 조기 극복 솔선수범”
지역상권 살리기, 코로나피해 자영업 대책 중앙당 건의 등 실천
김원이 예비후보, 시민접촉 선거운동 전면중단, 코로나19 극복 동참.
김원이 예비후보, 시민접촉 선거운동 전면중단, 코로나19 극복 동참.

“문재인 정부·민주당 방침 따라 코로나19 조기 극복 솔선수범”
지역상권 살리기, 코로나피해 자영업 대책 중앙당 건의 등 실천

김원이 더불어민주당 목포시 국회의원 예비후보는 24일 코로나19 조기극복 동참 차원에서 일주일간 시민 접촉 선거운동을 중지하고, 온라인으로 선거운동을 한다고 밝혔다.

김원이 예비후보의 이 같은 결정은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의 코로나19 사태에 대한 위기대응 방침에 따른 것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23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연 코로나19 범정부대책회의 발언을 통해 “정부는 감염병 전문가들의 권고에 따라 위기 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단계로 올려 대응체계를 대폭 강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19 사태가 중대한 분수령을 만났다. 지금부터 며칠이 매우 중요한 고비라고 강조했다.

이어 24일 열린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는 “이번 일주일이 코로나19 사태 극복에 매우 중요한 분기점으로, 대민 선거운동을 중단하고, 코로나 극복에 집중하겠다”고 결정했다.

김원이 예비후보는 문재인과 대통령과 민주당의 방침에 앞서 신종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상황에 맞춰 유권자들과의 대면접촉 방식에서 벗어나 SNS를 활용한 선거운동을 하고 있다.

코로나19 확산 상황 이후 ‘김원이 지지 릴레이 캠페인’과 정책과 인물소개 내용을 담은 다양한 형태의 ‘카드뉴스’를 통해 온라인 선거운동을 적극적으로 실천해 왔다.

특히, 모든 선거운동 일정을 코로나19 여파로 침체된 골목상권과 자영업자 살리기를 통한 지역 경제 활기 찾기에 집중해 왔다.

‘전통시장 장보러 가는 날’을 정해 지지자들과 생필품을 구매하고, 자원봉사자와 지지자들은 단체 행사와 계모임 약속을 동네 점포로 잡는 등 골목상권 살리기에 동참해 왔다.

이에 앞서 김원이 예비후보는 신종 코로나19 영향으로 소비가 크게 둔화되면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에 대한 긴급대책을 중앙당에 건의한 바 있다.

김원이 예비후보는 “민주당 후보를 결정짓는 경선이 3일 앞으로 다가왔지만, 어떠한 것도 코로나19 사태에 우선일수는 없다”면서 “문재인 대통령과 더불어민주당의 방침대로 시민들의 불안감 해소와 조기 극복을 위해 솔선수범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정민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