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5 22:40 (일)
전남교육청 ‘전남형 국가대표급 선수육성 프로젝트’ 결실
상태바
전남교육청 ‘전남형 국가대표급 선수육성 프로젝트’ 결실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0.09.18 15: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흥고 역도 신록 선수, 한국 신기록 작성 전국대회 우승
고흥고 3년 신록 선수 2020 전국역도선수권대회 우승 사진.
고흥고 3년 신록 선수 2020 전국역도선수권대회 우승 사진.

고흥고 역도 신록 선수, 한국 신기록 작성 전국대회 우승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장석웅)의 전남형 체육영재 육성 프로그램 지원을 받은 고등부 역도 선수가 한국신기록을 작성하며 전국대회를 제패했다.

전라남도교육청에 따르면, 고흥고 3학년 신록(18) 선수는 지난 17일(목) 경남 고성 역도전용경기장에서 열린 2020년 전국남녀역도선수권대회 남자 고등부 61kg급에서 인상 127kg, 용상 163kg, 합계 290kg을 들어 올려 우승했다. 신 선수가 들어 올린 용상 163kg는 한국 신기록이다.

신 선수의 이런 성과는 전라남도교육청이 지난 2018년부터 중·장기적으로 계획한 ‘국가대표급 선수육성 프로젝트’의 결실이라는 평가다. 도교육청은 전남 우수선수들의 타시도 유출을 막고 국내대회를 넘어 국제대회 경쟁력까지 갖춘 전남형 체육영재를 양성하기 위해 이 프로젝트를 운영하고 있다.

도교육청 김선치 체육건강예술과장은 “‘전남형 국가대표급 선수 육성 프로젝트’를 통해 우수선수에 대해 국제대회 경비 지원, 고가장비 구입, 맞춤형 체력향상 및 멘탈 강화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신록 선수와 같은 체육영재를 지속적으로 발굴해 전남 학교체육의 위상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한편 고흥고 신록 선수는 형제인 신비 선수와 함께 지난 2018년 제99회 전국체육대회에서 나란히 3관왕에 올라 전남 역도의 전성기를 견인하고 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