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6 22:12 (수)
목포시 삼학동 어린이 기부천사, 저금통 털어 나눔 실천
상태바
목포시 삼학동 어린이 기부천사, 저금통 털어 나눔 실천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2.05.06 14: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학초 2학년 이찬서 군, 용돈 모아 어르신에게 맛김 전달
목포시 삼학동 어린이 기부천사, 저금통 털어 나눔 실천.
목포시 삼학동 어린이 기부천사, 저금통 털어 나눔 실천.

삼학초 2학년 이찬서 군, 용돈 모아 어르신에게 맛김 전달

목포 삼학동에 거주하는 이찬서(8) 어린이의 사랑나눔 실천이 미담이 되고 있다.

목포삼학초등학교 2학년에 재학 중인 이 군은 2일 삼학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할아버지 할머니 맛있게 드세요’라며 맛김 10박스(12만 원 상당)를 기탁했다. 맛김은 형편이 어려운 어르신 10명에게 전달될 예정이다.

이 군은 2년여 전부터 용돈을 아껴 저금통에 차곡차곡 모아 사랑의 물품을 준비했다.

이 군은 “기부는 정말 기쁘고 행복하다. 작지만 할머니·할아버지께서 맛있게 드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 군 어머니 이은옥 씨(44)는 “찬서가 평소 엄마와 아빠의 봉사와 기부를 보면서 자라 나눔의 기쁨을 안다”며 “적은 용돈이지만 형편이 어려우신 할머니, 할아버지들께 큰 사랑을 드릴 수 있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이 군은 지난해에도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노력하는 목포시보건소 직원들을 위해 간식, 음료를 제공하기도 했다.

박희자 삼학동장은 “이찬서 군의 마음이 너무나 소중하고 값지다”며 “앞으로도 더욱 더 많은 사랑나눔 문화가 확산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