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16:56 (수)
목포해경, 해상 기름유출 도주 선박 검거
상태바
목포해경, 해상 기름유출 도주 선박 검거
  • 박진성 기자
  • 승인 2013.01.24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경찰.항만관제실 긴밀한 공조 성과

▲ 목포해경, 해상에서 기름 유출 후 도주한 예인선 검거
[호남타임즈=박진성기자]해상에서 기름을 유출하고 도주한 예인선이 해양경찰에 적발됐다.

목포해양경찰서(서장 김문홍)는 지난 23일(수) 저녁 11시경 전남 영암군 대불부두에서 110톤급 부산선적 예인선 A호 기관장 구모(59, 부산광역시) 씨를 해양환경관리법 위반 혐의로 적발했다고 밝혔다.

김 씨는 지난 22일(화) 부산 영도대교 인근 해상에서 중질유(벙커A)를 수급하던 중 부주의로 약 10ℓ를 해상에 유출하고, 신고 및 방제조치 등 아무런 조치 없이 도주한 혐의다.

목포해경은 부산해경으로부터 A호가 유력한 혐의선박임을 통보받아, 진도․목포 항만관제실을 통해 선박 이동 경로 등을 파악하고 조사팀을 대불부두로 급파, A호의 기관실 연료탱크 및 갑판 에어밴트로 넘친 흔적을 집중 조사하여 혐의점을 발견하고 구씨로부터 사건일체를 시인 받았다.

김형규 해양오염방제과장은 “해양오염 발생 후 미신고 등 고의적인 불명오염 행위에 대해서는 기름의 특성을 분석하는 유지문법과 관련기관 간 공조 수사를 통해 끝까지 추적, 해양오염 행위를 근절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에 해상으로 유출된 중질유(벙커A)는 주로 선박용 연료로 사용되며 자연 분해가 되지 않아 해상에 떠다니다가 해안가에 부착되는 등 소량만으로도 해양환경에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밝은 지역사회를 열어가는 목포타임즈/호남타임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