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6 18:13 (월)
열린민주당 전남도당위원회, 양당 통합 선언 환영 입장 밝혀
상태바
열린민주당 전남도당위원회, 양당 통합 선언 환영 입장 밝혀
  • 정소희 기자
  • 승인 2022.01.19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홍률 위원장, 수임기구 합동 최고위원회 참석 “정권 재창출 집중”

박홍률 위원장, 수임기구 합동 최고위원회 참석 “정권 재창출 집중”

열린민주당 전남도당위원회, 양당 통합 선언 환영 입장 밝혔다.
열린민주당 전남도당위원회, 양당 통합 선언 환영 입장 밝혔다.

열린민주당 전남도당위원회(위원장 박홍률)가 더불어민주당과의 통합선언에 대해 환영 입장을 밝혔다.

18일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으로 양 당 통합 합동회의에 참석한 박홍률 전남도당위원장은 보도자료를 통해 “양 당 당원들의 정권 재창출을 바라는 열망이 반영된 결과다”며 “3.9 이재명 후보의 대선 승리를 위해 통합당의 당력을 집중해야 한다”고 환영입장을 밝혔다.

이날 양 당은 국회에서 합당 수임기구 회의로 합동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후속 조치 등을 논의한 후 통합을 최종 선언했다.

통합선언까지 더불어민주당은 7일부터 10일까지 합당 여부를 묻는 권리당원 투표를 실시해 83.69%가 찬성했다.

이보다 앞서 29일과 30일 열린민주당이 당대당 통합 찬반을 묻는 의결 당원 여론조사에서 당원 72.54%가 찬성, 통합이 본격 추진됐다.

통합의 물꼬는 지난해 12월 22일 열린민주당이 최고위원회의에서 의결한 개혁추진안 7가지를 더불어민주당에 제안해 수용 합의가 이뤄지면서다.

▲비례대표(국회의원 및 지방의원) 열린 공천제 당헌 제정, ▲국회의원 3선 초과 금지 원칙 규정 도입, ▲국회의원 국민소환제 법률 제정이란 정치의제와 ▲검찰 수사권 폐지, ▲포털의 뉴스 편집 배열 금지 법안 처리, ▲교사 공무원 근무시간 외 정치기본권 보장법안 처리, ▲부동산 불로소득 방지를 위한 부동산 감독기구 설치 등 사회의제를 제안했다.

앞선 경선과정에서 이재명후보 경선대책본부 열린캠프 전남공동대표를 지낸 박홍률 최고위원은 “정권 재창출을 통해 민주개혁의 진정한 완성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예정이다”며 “이를 바탕으로 지역발전 토대 마련과 지역 민주주의 완성으로 확산될 것이다”고 합당의미에 대해 설명했다.

한편 이날 합동회의에서는 통합 조건으로 감점조항을 적용하지 않기로 한 부칙조항 등이 눈길을 끌었다.

박홍률 열린민주당 최고위원은 오는 20일 10시께 비대면으로 유튜브 등을 통해, 통합과 관련한 대시민 보고회 형식의 방송을 예고했다.

/정소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