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8 16:04 (수)
전남교육청, 가뭄 극심 완도 지역 학교에 긴급 예산 지원
상태바
전남교육청, 가뭄 극심 완도 지역 학교에 긴급 예산 지원
  • 정진영 기자
  • 승인 2022.12.05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수 구입, 생활용수 물탱크 추가 설치 예비비 2억 원 투입

생수 구입, 생활용수 물탱크 추가 설치 예비비 2억 원 투입

전라남도교육청(교육감 김대중)이 40년 만의 극심한 가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완도 지역 학교에 식수와 생활용수 공급을 위한 긴급 예산을 지원한다.

전라남도교육청은 지난 11월 30일(수) 김대중 교육감이 완도교육지원청을 방문한 자리에서 즉각적인 가뭄 지원 대책 마련을 지시함에 따라 현장의 의견을 반영해 먹는 물(생수) 구입과 생활용수 저장용 물탱크(저수조) 추가 설치에 2억여 원의 예비비를 투입키로 했다.

가뭄 지원 예비비는 제한 급수가 시행되는 완도 노화, 금일, 소안, 보길, 고금, 약산 지역 학교에 생수 구입 예산 8,500만 원, 물탱크 추가 설치 예산 1억 1,000만 원을 사용하게 된다.

이와 함께, 도교육청은 생활용수 보급을 위해 전남소방본부와 완도군 소방서에 협조를 요청하는 한편, 제한 급수로 인해 학교 급식용수까지 부족해지는 상황에 대비해 급식식단 조정(간편식 등)도 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김대중 교육감은 “가뭄으로 제한 급수가 계속됨에 따라 가뭄피해 해소를 위한 예산 지원이 조금이나마 학교의 불편을 덜어주면 좋겠다”며 “앞으로 가뭄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아낌없이 지원하고, 물 절약 캠페인 활동에도 적극 동참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진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